마크 커뮤니티

상단검색폼

주메뉴

꿀팁

붉은 머리의 여인이 물에 손을 담그니

지민마마

9 0 18-10-09 21:35

붉은 머리의 여인이 물에 손을 담그니 금세 물에서 기포가 생기며 온도가 상승한다.

 

“너무 뜨겁잖아.”

 

나무라는 푸른 머리의 여인이 수증기를 끌어 모아 차가운 물로 만들어 욕조의 온도를 조절한다. 적당한지 여인들이 살피다 이내 고개를 끄덕이고 피란을 안으로 이끌었다.

 

“잘들 있었느냐.”

 

“네~!!”

 

한목소리로 답하는 여인들을 보는 피란의 얼굴엔 환한 미소가 떠올라 있었다. 이곳은 그의 유일한 안식처. 마음의 안정을 찾는 계기를 준 여인들에게 내준 공간이며, 자신을 연인으로 여기는 여인들의 휴식처이다.

 

다유리는 자신이 서있는 곳이 너무나 낯설었다. 처음 와본 곳이기 때문만은 아니었다. 이곳의 풍경이 주는 분위기가, 곁에 서 있는 자의 기색이 너무나 낯설었다.

 

“이게 주산티의 죄다.”


<a href="https://como79.com/">우리카지노</a>
<a href="https://como79.com/theking/">더킹카지노</a>
<a href="https://como79.com/yescasino/">예스카지노</a>
<a href="https://como79.com/yes/">YES카지노</a>
<a href="https://como79.com/mcasino/">M카지노</a>

<a href="https://como79.com/obama/">오바마카지노</a>
<a href="https://como79.com/first/">퍼스트카지노</a>
<a href="https://como79.com/super/">슈퍼카지노</a>
<a href="https://como79.com/trump/">트럼프카지노</a>
<a href="https://como79.com/gatsby/">개츠비카지노</a>

  • SNS 공유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0)

정보통신망을 통해 음란물, 지적 재산권/저작권 침해 자료, 선거법에 어긋나는 자료,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자료, 청소년 유해자료, 기타 위법 자료 등을 게시하거나
전송하는 경우 게시물이 경고없이 삭제되며, 게시자는 해당 법률에 따라 민.형사상의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6 MARK COMMUNIT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