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크 커뮤니티

상단검색폼

주메뉴

꿀팁

날개를 접고 밀집한 상태로 천천히

지민마마

9 0 18-10-09 21:36

날개를 접고 밀집한 상태로 천천히 내려가자 단단한 아래쪽으로 쏘아진 강하캡슐은 찌그러져 부서지고 안에 탄 병사도 같은 운명이 되었다. 그렇게 7군단의 핀다윗에 근접했을 때, 바르컨과 11군단의 전사들이 핀다윗 위로 뛰어내렸다.

 

그때부터 학살이 시작되었다.

 

베르쿠사를 바르컨과 바르쿠언이 막고 있는 동안 전사들이 핀다윗 내부로 침투했고, 노예병사를 제외한 제국군의 절반을 죽였다. 12대의 베르쿠사는 바르컨에게 제압당했고, 내부에 있던 아토바 수천대는 제대로 가동도 못한 채 주인을 잃어버렸다.

 

바르컨은 7군단의 핀다윗을 통 채로 노획품으로 삼고 후방으로 이송시켜버렸다. 그 안에 탔던 포로는 모두 쫓아낸 채로. 아토바와 핀다윗이 타고 오르던 단단한 와이어가 핀다윗을 옮기는 이송도구로 사용되었다.

 

다유리는 그 전투도 지켜보았다.

 

제국의 핀다윗에 대한 강한 자부심이 남았던 그는 나는 배로 핀다윗을 이기지 못할 것이라 생각했었다. 배에는 이렇다 할 공격무기가 없었고, 뼈대는 물론 배 전체가 나무로 만들어졌으니까. 그런데 2시간 만에 전투가 끝나고 다유리는 큰 충격을 받았다. 참고 떠난다는 바르컨의 말이 거짓이 아님을 알게 되었다. 100척의 배에 탑승한 반군 혼혈인들과 그들이 모는 아토바와 베르쿠사는 전투에 참여하지도 않고 끝나버렸으니까.

<a href="https://stylebet77.com/">우리카지노</a>

<a href="https://stylebet77.com/theking/">더킹카지노</a>

<a href="https://stylebet77.com/canibal/">카니발카지노</a>

<a href="https://stylebet77.com/first/">퍼스트카지노</a>

<a href="https://stylebet77.com/yes/">예스카지노</a>

<a href="https://stylebet77.com/yescasino/">YES카지노</a>

<a href="https://stylebet77.com/obama/">오바마카지노</a>

  • SNS 공유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0)

정보통신망을 통해 음란물, 지적 재산권/저작권 침해 자료, 선거법에 어긋나는 자료,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자료, 청소년 유해자료, 기타 위법 자료 등을 게시하거나
전송하는 경우 게시물이 경고없이 삭제되며, 게시자는 해당 법률에 따라 민.형사상의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6 MARK COMMUNITY. All rights reserved.